News Notice

Notice

Name admin E-mail
Date 2015-05-30 Hits 5450
Attachment
Subject
[KBS TV]한국경제 70년 그들이 있었다 7편 :: 새로운 도전

http://www.kbs.co.kr/1tv/sisa/koreaeco/view/preview/2367804_100346.html

■ 사물인터넷, 영화가 현실이 되다

 

허공에 떠 있는 터치스크린이 컴퓨터 모니터를 대신한다?!
영화에서만 보이던 상상력이 현실로 이루어지고 있다.
사물인터넷의 진화가 바로 그것이다.
IT 기술혁명을 주도해온 한국도 사물인터넷 시대를 대비해 산업규모를 확장하고 있다.
2009년에 설립되어 스마트 안경을 개발해 온 업체가 있다. 이 회사의 대표 김보은씨는 스마트 안경이 스마트폰을 대체한다 주장한다.

 

“제가 상상하는 미래의 사무실 모습은 모니터가 없습니다. 키보드도 없을 지도 모르죠. 가상 키보드와 가상 마우스를 사용합니다. 모니터 디스플레이는 자기 안경을 쓰는 겁니다.”

Prev [전자신문] 산업부, K-브레인파워 기업 39개사 선정
Next [전자신문] 떠오르는 가상·증강현실 시장에 도전장 낸 라온텍